연말에 서서…

사족(蛇足)처럼 허비한 시간이 더 많은 한해가 저물었다.
반성보다 내년에는 제대로 된 계획을 세워야 겠다는 다짐을 하게 되는 시점이기도 하다.
거창하고 대단한 계획도 필요없다.
올해보다 더 많이 웃고 더 많이 건강해지길…
물론 여러분도 건강해지실 충심으로 기원한다.

cool girl
source: www.look.com.ua/pic/201612/2560×1600/look.com.ua-188430.jp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