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양의 아가씨

posted in: Common | 0

‘황금 개띠’의 해, 2018년이 밝았다. 개소리도 잘하면 황금 마우스가 될 수 있을지는 살아봐야 알 수 있을테고 작년보다 조금 더 웃을 수 있고 더 많은 숙면의 밤을 보낼 수 있기를 기원해본다. 누가 시킨 것도 아닌데 소원의 크기와 깊이가 아담하게 얕아졌다. 연륜은 … Continued

아시아의 아가씨

posted in: Common, Japanese, Korean | 0

source: www.echa.co.kr/web/data/file/62/2084267708_tHv8kY1i_e20a98147588be5ae73df23ef8de7eeb.jpg source: mahosot.com/wp-content/uploads/2017/11/fashion_6.jpg source: s-media-cache-ak0.pinimg.com/736x/f2/e3/43/f2e343c58df7f3d124611368b44617d5.jpg 설령 ‘뽕’ 흉부라도 참으로 탐스럽게 솟았구려… 2017년이 며칠 안남았습니다. 행복하고 즐겁고 추억할법하게 보내십시오.

cool

posted in: Common | 0

source: blog-imgs-108.fc2.com/c/h/i/china7beauty/bl0098_006.jpg High Resolution !!! source: girls-art.photos/photo-gallery/na-fone-okna/devushka-na-fone-okna-214.jpg source: scontent-nrt1-1.cdninstagram.com/t51.2885-15/e35/18299541_694366400747520_8214164102226903040_n.jpg source: i.imgur.com/0awgEt9.jpg source: i.imgur.com/XqmNpLc.jpg

가끔 흔들리다

posted in: Common | 0

어느 순간에 무조건 떠나고 싶었습니다. 보란듯 가벼운 가방 하나만 챙겨 비행기에 몸을 싣고 싶었습니다. 마치, 저에게 무겁고 힘겨운 그 무엇이 나타나 사는 곳을 떠나지 않고는 해결할 엄두가 나지 않을 것처럼 멀리 멀리 떠나고 싶었습니다. source: 78.media.tumblr.com/f1257527cd5c2e96ae104eceab0dca76/tumblr_oxbgl6zECS1s3bncno1_500.jpg 바램은 그것으로 제 할 … Continued

posted in: Common | 0

source: ic.pics.livejournal.com/batia1969/16539596/3746982/3746982_original.jpg 웃자, 그리고 받아들이고 살아내자. 죽도록 힘든 날을 지나왔다면 낫겠지, 아무렴 나아지고 좋아지겠지. 당신이 당신이어야 제대로 느낄 수 있다. 살아내라.

으쌰, 누님

posted in: Common | 0

source: ilarge.lisimg.com/image/8455854/1118full-emily-sears.jpg source: i.imgur.com/OZQHGQx.jpg source: www.imagesyoulike.com/images/j/32×24/j1705.jpg source: sibfun.ru/wp-content/uploads/2016/04/5cfc16c47614a1e93a83b5f3eaebcd17.jpg source: s-media-cache-ak0.pinimg.com/originals/c5/d1/20/c5d120c2a8c6022823444e50d5d6d0b5.jpg source: i.pinimg.com/564x/c5/f1/78/c5f1780ebe895c80d94a32d888ae7383.jpg

Fresh

posted in: Common | 0

source: mir-s3-cdn-cf.behance.net/project_modules/max_1200/83676c24135707.563307e198bf5.jpg source: mir-s3-cdn-cf.behance.net/project_modules/max_3840/55dcd957238133.59cda3f89716d.jpg source: mir-s3-cdn-cf.behance.net/project_modules/max_3840/d5f99357238133.59cda3f8968d9.jpg source: mir-s3-cdn-cf.behance.net/project_modules/max_3840/f373af57238133.59cda3f896c9c.jpg

벌써 그리운 여름

posted in: Common | 0

지난 여름을 휴가도 없이 정신도 가출시킨 채 짜증으로만 보낸 탓일까. 서늘한 가을이 왔는데도 계절감이 도무지 생기지 않는다. 가을이면 좀 센티멘탈해지기도 하고 무언가에 대한 생각으로 멍해지기도 해야 하는데 그저 삶에 지쳐 ‘맹’할 뿐이다. 더구나 이런 시원한 여인네 이미지를 접하다보면 여름이 아쉬운 … Continued